개발자는 계속 필요할까?

스타트업을 창업하는 사람들이 많아서인지, 지원해야 하는 기기들이 많아서 그런지 요즘은 개발자 구하기가 정말 힘들다고 한다. 좋은 아이디어가 있는데도 사람이 없어 개발을 못한다는 안타까운 이야기도 들려온다. ‘소프트웨어를 3D 업종 취급하더니 다들 고생한다’라는 생각도 들고 취직하기도 어려운데 소프트웨어를 배운 사람은 일자리 걱정은 안 해도 되겠다 생각도 든다. 소프트웨어 엔지니어가 다시 인기를 얻게 되니 예전에 소프트웨어 개발을 하다가 개발 일을 놓고 높은 자리에서 관리자로 일하다가 다시 개발을 공부하는 분들도 있다.

‘개발자는 계속 자리가 있겠구나’라고 생각하던 어느날, 고객 관계 관리 (Customer Relationship Management, CRM) 소프트웨어 분야 세계 1위가 된 ‘세일즈포스(Salesforce.com)’이라는 회사의 비디오를 보면서 개발자도 자동화로 많이 대체되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세일즈포스의 플랫폼을 활용하면 복잡한 코드를 작성하지 않고도 (아예 아무 것도 안 하는 것은 아니다) 몇 가지 선택을 비롯한 약간의 노력만 하면 그 플랫폼과 연동되는 인터넷, 모바일 프로그램을 쉽게 만들 수 있다. 세일즈포스 외에도 자동으로 (혹은 자동에 가깝게 쉽게) 모바일 앱을 만들어 주는 서비스가 미국에서만도 10개 이상 된다. 물론 이런 도구는 개발자가 처음부터 만드는 것보다 내가 원하는 딱 그 기능을 만들기에 제약사항이 많지만, 멋진 인터페이스와 일관성 있게 작동하는 프로그램을 빨리 쉽게 만들 수 있다는 점에서 매력적이다. 2000년대 초 홈페이지를 만들어주던 개발자가 많았지만 요즘은 워드프레스나 Wix같은 도구를 써서 개발을 전혀 모르는 사람도 멋있는 홈페이지를 만들 수 있게 된 것과 비슷하다. 물론 이런 도구가 제공하는 정형화된 기능에서 지원하지 않는 기능을 구현하기 위해 개발자가 여전히 필요하듯, 자동화된 도구가 나와도 (실력 있는) 소프트웨어 개발자는 여전히 대접을 받게 될 것이다.

반가운 점은, 미국에서부터 시작되고 있지만 어릴 때부터 코딩(프로그래밍)과 알고리즘 교육을 시켜서 컴퓨터 프로그래밍을 할 수 있는 사람들이 앞으로 훨씬 많아질 것 같다. 이렇게 교육 받은 사람이 많아지고 10년쯤 지나면 소프트웨어 개발 분야도 영어 분야처럼 되지 않을까 싶다. 많은 사람들이 기본으로 할 줄 아는, 그러나 정말 잘 하는 사람들은 별도로 필요한. 10년 후엔 인공지능도 더 발전해 있을 테니 자동으로 코드를 생성해 주는 서비스도 더 많이 생길 테고. 지금과 같은 개발자가 아닌, 새로운 분야의 새로운 도구를 활용해서 일반적인 수준의 개발자나 로봇/알고리즘과 경쟁할 필요가 없는 개발자가 되어야 계속 일자리가 있지 않을까.

0 replies

Leave a Reply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다음의 HTML 태그와 속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